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통일·국방
병무청, 잠복결핵 검사결과 온라인 제공등기우편 발송과 병무청 누리집 출력 방식 병행 실시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병무청(청장 기찬수)은 병역판정검사 결과 잠복결핵 양성자에 대해 등기우편으로 결과를 통보하는 방식 외에 병무청 누리집에서 '잠복결핵 검사결과 통보서'를 출력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고 10일 밝혔다.

잠복결핵은 결핵균에 감염됐으나 발병하지 않은 상태를 의미한다. 우리나라는 결핵 발생률이 OECD 가입국 최고 수준으로 지난 2017년부터 잠복결핵 검사를 병역판정 검사 대상자를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잠복결핵 검사는 보통 2~3일 정도 걸리기 때문에 신체검사 현장에서 검사결과를 알려줄 수 없어 등기우편으로 ‘잠복결핵 검사결과 통보서’를 교부해 왔다.

그러나 우편으로 교부하다 보니 우편물을 수령하지 못하거나 결과통보서를 분실한 경우 재발급을 요청해 우편물을 기다려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따라서 잠복결핵 양성판정을 받은 사람은 검사결과 통보서를 지참해 보건소에서 무상치료를 받을 수 있지만 검사결과 통보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을 경우 잠복결핵 치료에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었다. 이에 잠복결핵 검사결과를 손쉽게 인터넷에서 출력해 활용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기찬수 병무청장은 이번 “'잠복결핵 검사결과 통보서' 온라인 제공을 통해 병역의무자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잠복결핵 치료율 제고로 결핵 발생율을 낮추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포토] 2019 춘천국제물포럼 개막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환경부, 2차 기후변화대응 계획 국민의견 수렴
[포토] 산림청 경남과학기술대학교서 ‘청문청답’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