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부산신보 이병태 이사장 갑질 관련 조사' 착수9월10일 인터넷커뮤니티(직썰)에 게시된 갑질행위, 오거돈 시장 '엄정하게 조사할 것' 지시
부산시청 전경 <사진=권영길 기자>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는 지난 9월10일 인터넷커뮤니티(직썰)에 게시된 부산신용보증재단 이병태 이사장의 갑질행위에 대해 조사를 착수하겠다고 밝혔다.

언론보도 등에 따르면 이 이사장은 부서장 등 간부직원들이 참여한 회사 단체 채팅방에서 본인의 아쉬움을 토로하면서 술이 취한 채 다음날 새벽까지 직원들에게 폭언 등을 퍼부어 물의를 빚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거돈 시장은 이에 대해 보고를 받고, 류제성 감사위원장에게 해당 사항에 대해 엄정하게 조사할 것을 지시했다.

류제성 감사위원장은 해당 행위에 대한 정확한 경위 등 사실관계를 조사하고, 조사결과에 따라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이사장은 해당 행위에 대한 책임을 지고, 9월11일 부산시에 사표를 제출했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경기도민 청정대기 원탁회의’ 열려
[포토] 지역 리빙랩 네트워크 한자리에
[포토] 경기도, ‘2019 청정대기 국제포럼’ 개막
[포토] 2019 춘천국제물포럼 개막
[포토] “불법 벌채 목재 수입 안 돼···합법성 입증해야 통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