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강원권
고성군, 고위험 위기가구 긴급 실태조사

[고성=환경일보] 최선호 기자 = 강원도 고성군이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복지상담 및 서비스 연계가 필요한 고위험 예측 위기가구에 대해 오는 10월 31일까지 긴급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조사대상은 아동수당, 기초연금, 장애인연금 수급자 중 사회보장정보시스템(행복e음시스템) 내 소득 인정액이 0원인 가구와 실 거주면적 60㎡이하의 공동주택 관리비 또는 공동과금 공과금이 3개월 이상 장기 체납된 고위험 예측 가구이다.

군은 5개 읍·면 사회복지담당공무원을 조사반으로 편성하여 전화 또는 현장 방문상담을 통해 고위험 위기가구에 대한 추가지원 확인 및 서비스 연계 필요성 등을 판단해 위기가구에게 적합한 복지급여와 필요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갑작스런 위기사유 발생으로 생계유지 등이 곤란한 가구에 대해서는 긴급복지를 지원하고 수급자격여부를 판단, 선정기준에 적합한 맞춤형복지급여를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선정기준은 미달되지만 경제적․사회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에는 고성군 사회복지협의회 등 지역자원을 연계하여 최대한 위기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과 관리에 들어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실태조사를 통해 고위험 위기가구를 적극 발굴하여 선제적 지원활동으로 복지사각지대가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군민들도 주변에 어려운 이웃이 있는지 함께 찾아주고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최선호 기자  sho4413@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북촌에 사는 사람, 북촌을 찾는 사람
[국감] 국회 환노위 '노동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시작
[국감] 산자위, '한국광해관리공단' 국정감사 개시
[국감] 농축위, 산림청 국감 개시
[국감] 행안위, 서울시 국정감사 시작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