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KOEM, 해양오염 방제장비 국산화 위한 동반성장 간담회 개최중소기업 3대 사서 30여명 참석
‘방제장비 국산화를 위한 중소기업 동반성장 간담회’ 단체 사진 <사진제공=해양환경공단>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지난 17일 해양환경교육원(부산 영도)에서 ‘방제장비 국산화를 위한 중소기업 동반성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공단의 전문 방제기술 지원단을 포함해 관련 중소기업 3개 사(㈜성동마린, ㈜네오테크, ㈜아소아)등 30여명이 참여했다.

간담회에서는 공단과 중소기업 간 ▷공동 연구개발 확대 ▷기획 R&D 공동 참여 ▷테스트베드 운영 및 검증 ▷국내외 판로 개척 방안 등에 대해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다양한 의견을 공유했다.

이에 따라, 공단은 상호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간담회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이를 바탕으로 2023년까지 사고현장에서 사용되는 모든 방제장비를 국산화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로드맵을 수립해 나갈 방침이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민-공이 함께하는 방제장비의 국산화 노력으로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이를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방제산업 활성화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친환경대전’ 개막
[포토] 'GGGI 녹색성장지수 출범식' 개최
[포토] 'GGGW2019, 국제 기후 거버넌스 정책 토론'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