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대전시, 안전타운 워칭 발대식 개최4개 민간단체, 시.구 공무원 100여명 참여 안전신문고 활성화

[대전= 환경일보] 김현창 기자 = 대전광역시는 안전신문고 운영 활성화를 위해 오는 21일 갑천변 일원에서 행정안전부 안전문화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안전타운워칭 활동과 개막식’을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안전타운워칭은 도보나 자전거 등을 이용해 지역을 순회하며 살피면서 알아가는 거리 문화 접근방법이며, 지역에 기반을 둔 사람들이 함께 생활주변을 탐방하여 안전위험요소를 발굴하고, 안전신문고에 신고를 통해 개선을 유도하는 활동이다.

시민과 함께 하는 이날 발대식은 (사)안전모니터봉사단대전시연합회, USAFE 청소년안전모니터봉사단, 안전모니터대전자전거봉사단, 대전사랑시민협의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4개 민간단체 회원을 비롯해 공무원 등 100여 명이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안전타운워칭은 민간단체별 안전 활동점검을 분담해 갑천변 자전거 도로, 도룡동 일대, 우성이산 등산로에서 활동을 전개하며 특히 시는 10월 4일 부터 6일까지 제4회 세이프(SAFE)대전 안전체험한마당을 개최하는 엑스포 시민광장에서 생활 속 안전위험요인에 대한 집중적인 점검활동으로 안전한 체험행사를 준비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안전타운워칭 발대식을 계기로 안전타운워칭(S-Town Watching) 활동 등 지역단위 안전문화 활동과 캠페인에 민간단체가 적극 참여함으로써 시민의 안전의식 개선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전시 박월훈 시민안전실장은 “크고 작은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민간단체에서 안전신고에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민간단체와 안전신고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8월말 현재 대전시 안전신고 건수는 모두 3만 1,962건으로 지난해 동기(1만 802건) 대비 295.9% 증가했다.

김현창 기자  hckim1158@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20 산림·임업 전망’ 발표대회 개최
[포토] 2020년 과학기술인·정보통신인 신년인사회
[포토] 지리산 천왕봉 새해 첫 일출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2019 스마트산림대전’ 참석
[포토]그린 크리스마스, ‘UN 세계공기의 날 지정’ 기념 토크 콘서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