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안동, 새로운 엄마까투리 버스 운행꽁지 버스 시내로, 두리 버스 도청으로
새로운 엄마까투리 꽁지버스 <사진제공=안동시>

[안동=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안동시는 경북콘텐츠진흥원과 함께 EBS에서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엄마까투리 캐릭터를 테마로 한 캐릭터 버스를 ‘2019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을 맞이해 지난 21일부터 운행을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번에 운행하는 엄마까투리 버스는 TV 시리즈에 등장하는 꺼병이 4남매 중 막내 ‘꽁지’(1번)와 둘째 ‘두리’(11번)를 디자인에 적용했고, 내년에는 ‘마지’와 ‘세찌’ 버스도 함께 운행할 계획이다.

자세한 운행 시간은 꽁지버스(1번) 경안여객과 두리버스(11번) 안동버스로 문의하면 된다.

이 밖에도 탈춤 축제 기간 콘텐츠진흥원에서는 축제장을 찾는 국내·외 관광객을 위해 엄마까투리 체험홍보부스를 운영하고, 지역 기업이 출시한 까투리 우산도 선보일 예정이다.

엄마까투리 체험홍보부스는 포토존과 에코백 만들기, 판박이 붙여주기, 부채 증정 등 이벤트를 진행하는 체험존과 애니메이션을 볼 수 있는 상영존 등으로 구성됐다.

안동시 관계자는 “안동에서 태어난 엄마까투리가 지역민과 더불어 성장할 수 있도록 캐릭터 활용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할 예정”이라며, “축제장에서 까투리와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지리산에 핀 상고대 ‘절경’
[포토] 산림청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 열어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포토] '미세먼지와 국민건강' 콘퍼런스 개최
[포토] 수원시 ‘2019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원탁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