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산업·기술
2019년 우수환경산업체 12개사 지정매출 21%, 수출 18% 증가 분석, 국내 대표 환경기업 성장 지원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012년부터 환경산업을 지원·육성하기 위해 업력 3년 이상의 우수한 환경산업체를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하고 있다.

[환경일보]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10월1일 서울 은평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본관에서 2019년 우수환경산업체 지정서 수여식을 개최하고, 대양이엔아이 등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환경기업 12개사에 지정서를 수여한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019년도 우수환경산업체 지정을 신청한 53개사를 심의하여, 사업실적과 기술력 등이 우수한 12개사를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했다.

이 중 주식회사 대양이엔아이, ㈜동명엔터프라이즈, ㈜동일캔바스엔지니어링, ㈜엔바이온, 테크윈 5개사는 2014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이후 5년의 유효기간이 경과한 회사로 심의를 거쳐 2019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재지정됐다.

동문이엔티㈜, ㈜서용엔지니어링, ㈜에코셋, 주식회사 에프티랩, ㈜이앤씨, 주식회사 이피에스이앤이, 피앤아이휴먼코리아 등 7개사는 이번에 새롭게 선정됐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012년부터 환경산업을 지원·육성하기 위해 업력 3년 이상의 환경기업 중 사업실적, 기술력 등이 우수한 환경산업체를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하고 있다.

매출액 및 신규 고용창출 가능성 등 세부 지정기준에 따른 심사위원회 평가 이후, 사업내용 및 실제 제품생산 여부 등 확인을 위한 현장조사에 따라 심의하며, 지정기업 적격성 및 사업목적 부합성 등 지정심의 종합의견에 따라 최종 확정한다.

우수환경산업체 지정절차 <자료제공=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해외 박람회 참석 및 상담 지원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기업들에게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지원사업 연계, 해외 박람회 참석 및 현지 사업관계자 상담 지원, 기업 홍보 지원 등 다양한 지원을 제공한다.

2012년 제도 시행 이후, 총 89개사가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됐으며, 2019년 현재 법적 지정 유효기간인 ‘지정을 받은 날로부터 5년 이내’ 기업은 재지정 기업 12개사를 포함해 총 50개사다.

한편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2017년 선정된 우수환경산업체 지정기업 14개사의 성과를 분석한 결과, 기업 당 평균 매출액이 지정 이전인 2016년 384억9200만원 대비 지정 이후인 2018년 467억2500만원으로 약 21.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기업 당 평균 수출액은 2016년 465억원에서 2018년 550억원으로 18.4% 증가했으며, 평균 고용인원 역시 2016년 97명에서 2018년 112명으로 약 15%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우수환경산업체 지정제도를 통해 우수한 환경기업이 국내 환경산업을 이끌고, 나아가 세계 환경시장에서 대한민국 국가대표 환경산업체로 자리매김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4회 대한건설보건학회 2019 학술대회 개최
[포토] 지리산에 핀 상고대 ‘절경’
[포토] 산림청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 열어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포토] '미세먼지와 국민건강' 콘퍼런스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