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경주시 보덕동, 태풍 ‘미탁’ 피해복구 환경정비 나서

[경주=환경일보] 김용달 기자 = 경주시 보덕동행정복지센터(동장 이윤호)는 지난 9일 직원 및 지역 주민 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천군동 하천변 일대에서 환경정비 활동을 펼쳤다.

보덕동행정복지센터 직원 및 지역 주민이 천군동 하천변 일대에서 환경정비 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

이날 환경정비 활동은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를 복구하고 쾌적한 하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태풍이 휩쓸고 간 하천변 일대에 떠밀려온 쓰레기와 부유물을 집게와 삽, 빗자루 등으로 수거하고 잔재목을 제거하는 등 3톤가량의 각종 태풍 잔해물을 치우고 정비했다.

활동에 참여한 주민은 “주민들이 함께 모여 청소하니 마을도 깨끗하고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깨끗한 보덕동을 만들기 위해 환경정비 활동에 꾸준히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이윤호 보덕동장은 “휴일도 반납하고 피해복구 작업에 동참해 준 직원 및 지역 주민들께 감사를 드린다”며 “피해주민들이 하루빨리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피해 복구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밝혔다.

김용달 기자  kimyd0308@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경기도의회 ‘축산산림국·보건환경연구원’ 행정감사
[포토] 2019 한국춘란엽예품 어울림한마당
[포토]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포토] 폐기물관리시스템 개선을 위한 국회토론회 개최
[포토] 2019 UN청소년환경총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