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평택시, 주한미군 반환예정공여지 활용방안주민대표 간담회
평택시 주한미군 반환예정공여지 활용방안 간담회 개최 모습 <사진제공=평택시청>

[평택=환경일보] 장금덕 기자 =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18일 팽성국제교류센터(국제회의실)에서 주한미군 반환예정공여지(소총사격장) 활용방안 모색을 위해 11명으로 구성된 지역주민대표협의체와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공여구역 제공으로 국가안보를 위해 장기간 희생을 감내해온 지역의 공여구역 활용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한미군과의 상생을 도모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방안이 논의됐다.

지역주민대표협의체에서 나온 방안은 현재 추진중인 ‘주한미군 반환공여구역(소총사격장) 활용방안 구상용역’에 반영하여 10월말까지 용역을 완료할 예정이다.

평택시는 SOFA규정에 따라 소총사격장 뿐만 아니라 CPX훈련장도 반환받기 위해 국방부와 지속적으로 협의해가고 있으며, 정부 국가안보회의(NSC)에서도 이전 예정인 총 26개 미군 기지에 대해 조기반환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힌바 있다.

장금덕 기자  jkk040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금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포토] '미세먼지와 국민건강' 콘퍼런스 개최
[포토] 수원시 ‘2019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원탁토론회’
[포토] ‘풍력발전 솔루션 제안 국회 토론회’ 개최
[포토] 산림청 제8회 녹색문학상 시상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