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어린이 안전 지키는 '안전세이버' 출동행안부, 재난 및 안전사고 예방 드라마 5편 제작 첫선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행정안전부(장관 진영)가 KTV와 함께 어린이를 위한 안전 드라마를 공동 제작하고 교육부 등과 협업해 확대 보급한다.

행안부는 재난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다양한 영상콘텐츠를 제작하고 있지만 어린이를 대상으로 하는 안전 분야 영상물이 부족해 어린이용 안전드라마를 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드라마는 ‘안전세이버’라는 이름으로 총 5편을 제작했으며, 정부가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안전 분야 정책을 어린이들의 눈높이에서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영상물은 행정안전부‧안전한TV 홈페이지, 유튜브 및 협업채널을 통해 제공되며 학교와 보육시설, 안전 교육기관 등에서 교육용으로 활용할 수 있다. 아울러 영상물 내용을 바탕으로 공연 등 다양한 형태로도 확대 보급할 예정이다.

영상제작과 종합편집을 맡은 KTV는 소속 프로듀서(PD)와 촬영 인력, 방송 장비 등을 지원해 최소한의 예산으로 제작할 수 있었다.

영상기획사와 출연자 3명(태극, 을지, 재난맨 역) 역시 어린이 대상 안전 드라마를 제작하는데 의미를 두고 재능기부 형태로 참여했다.

또한 충북 영동군은 와인터널, 송호국민관광지, 영동과일나라 등 주요 장소를 촬영지로 제공하고 영동교육지원청은 영동초등학교와 이수초등학교 학생들의 출연을 돕는 등 적극적인 협업을 펼쳤다. 소방청과 영동소방서도 현장 출동에 지장을 주지 않는 범위에서 제작에 참여했다.

하병필 행정안전부 대변인은 “이번에 제작한 5편의 영상물은 어린이 안전을 위한 공공기관 간 협업의 대표 사례가 될 것”이라며 “현재 시행되고 있는 안전정책의 의미를 되새겨보고 어린이 안전교육에 적극적으로 활용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년 직업건강인의 밤 개최
[포토] 2019년 멘토링 우수사례 발표대회
[포토] 박종호 신임 산림청장 취임
[포토] 조명래 장관, 환경산업 시설 스테이트 오브 그린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 COP25 '기후변화 적응에 관한 장관급 대화' 참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