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인물
조명래 환경부 장관, ASF 총력대응 주문

[환경일보] 조명래 환경부 장관이 21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환경부 종합상황실에서 열린 주간 현안점검회의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상황을 점검하며, 감염경로가 확실하지 않는 상황에서 모든 전파 가능성을 열어두고 다양한 대책을 추진하되, 전 직원이 ASF 관련 내용을 반드시 숙지해 ASF 확산 방지와 사후 관리에 총력을 다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사진제공=환경부>

조 장관은 “야생멧돼지 폐사체의 신속한 수거와 토양오염 등 2차 오염방지, 그리고 적극적인 야생멧돼지 포획작업을 통해 ASF의 확산을 방지하는 것이 당면 과제”라며 “환경부 ASF 담당 직원뿐만 아니라 전 직원 모두가 ASF에 대해서 제대로 알고 적극 대처해 주기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4회 대한건설보건학회 2019 학술대회 개최
[포토] 지리산에 핀 상고대 ‘절경’
[포토] 산림청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 열어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포토] '미세먼지와 국민건강' 콘퍼런스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