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청송의 빛과 음악의 만남깊어가는 가을밤의 청송 주왕산을 즐겨요
청송의 빛과 음악의 만남 공연 참석자들 <사진제공=청송군>

[청송=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가을 단풍철을 맞아 지난 18일~19일 양일 간 오후 6시부터 주왕산 대전사 일원에서 ‘청송의 빛과 음악의 만남’ 공연을 개최했다.

‘청송의 빛과 음악의 만남’이라는 제목으로 세계유교문화재단과 대전사, 대구불교방송이 주최‧주관하고 경상북도, 청송군, 청송군의회, 주왕산국립공원, 안동MBC 등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1부와 2부로 나누어져 1부에서는 음악공연, 2부에서는 레이저쇼를 동반한 뮤지컬 공연을 선보였다.

먼저 18일 오후 6시부터 시작하는 1부 공연은 ‘시와 국악의 만남’이라는 주제로 인기 국악인 오정해와 남상일, 트로트 가수 금잔디, 신금산(시낭송), 영남국악 관현악단 등이 출연하여 주왕산 대전사와 어우러지는 음악공연을 진행했다.

19일 오후 6시에 개최될 1부 공연 ‘대전사 산사음악회’ 에서는 인기가수 코요태, 박상철, 미스트롯 김나희, 박서진 등이 출연하여 관객들의 흥을 한층 끌어올렸다.

아울러 이틀간 이어질 2부 미디어 가무극 ‘청송의 빛’은 ‘청송의 빛: 꽃을 품고 날다’라는 주제로 태초의 청송‧주왕과 연화의 수달래‧소헌왕후‧항일의병 이야기 등을 빛과 영상에 담은 퍼포먼스다.

특히 미디어 가무극 ‘청송의 빛’은 올해 새로 선보이는 공연으로 가무극과 레이저 쇼 등 화려한 미디어 퍼포먼스가 주왕산 기암과 대전사 보광전과 어우러져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새로운 쇼를 선보여 관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공연은 대한민국의 대표 명소 주왕산의 웅장한 기암과 함께 관광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벅찬 희망과 감동을 선사하는 공연이 될 것”이라며, “또한 청송을 찾은 관광객들은 물론 지역주민들도 색다른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농진청 ‘밀·보리 성장전략 산업대전’ 개최
[포토] 경기도의회 ‘축산산림국·보건환경연구원’ 행정감사
[포토] 2019 한국춘란엽예품 어울림한마당
[포토]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포토] 폐기물관리시스템 개선을 위한 국회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