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커피전문점, 접근성 좋지만 가격 비싸소비자가 생각하는 아메리카노 적정가격 3055원

[환경일보] 커피의 소비 증가와 함께 커피전문점도 꾸준히 늘어나고 있으나, 사업자가 제공하는 서비스를 객관적으로 비교할 수 있는 정보는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소비자에게 선택비교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매출액 상위 6개 커피전문점의 서비스 이용경험자 103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접근성은 좋지만, 가격 및 부가혜택에 대한 만족도는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만족도는 소비자 만족도의 3개 부문인 서비스 품질 만족도, 상품 특성 만족도, 호감도의 중요도(가중치)를 반영한 평균값으로, 조사대상 6개 커피전문점 서비스의 종합만족도는 평균 3.88점이었다. 사업자별로는 ▷할리스커피 3.95점 ▷스타벅스 3.93점 ▷엔제리너스 3.86점 순이었다.

2017년과 비교하면 ▷할리스커피(+0.23점) ▷엔제리너스(+0.13점) ▷커피빈(+0.13점) ▷투썸플레이스(+0.12점) ▷스타벅스(+0.10점) ▷이디야커피(+0.10점) 등 6개 사업자 모두 종합만족도 점수가 상승했다..

서비스 품질 만족도는 6개 커피전문점 전체 평균이 3.97점이었고, 사업자별로는 ▷스타벅스 4.12점 ▷할리스커피 3.99점 ▷투썸플레이스 3.93점 순으로 나타났다.

커피전문점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 조사 결과 접근성은 좋지만, 가격 및 부가혜택에 대한 만족도는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상품 특성 만족도는 제품, 매장 접근성, 매장이용 편의성, 가격 및 부가혜택 등 4개 요인으로 평가했는데, 매장 접근성에 대한 만족도가 평균 4.05점으로 가장 높은 반면 가격 및 부가혜택에 대한 만족도는 평균 3.37점으로 가장 낮았다.

호감도는 평균 3.78점이었으며, 사업자별로는 ▷할리스커피 3.85점 ▷엔제리너스 3.83점 ▷커피빈 3.80점 순이었다.

소비자가 생각하는 아메리카노 한잔의 적정 가격은 3055원이다.

주로 가는 커피전문점을 이용하는 이유는 ‘지리적 접근성’이 49.0%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제품의 맛’이 24.7%, ‘분위기’가 8.2% 등이었다.

한편 커피전문점 1회 방문 시 평균 이용 금액은 ▷5000원이 23.2%로 가장 많았고 ▷6000원 20.7% ▷1만원 초과 16.3% 순이었다.

소비자가 생각하는 커피(아메리카노) 1잔의 적정가격을 조사한 결과 3055원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2017년의 2886원과 비교해 169원 상승한 것이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사업자와 공유해 서비스 개선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합리적 선택 및 서비스 분야의 품질 향상을 위해 서비스 비교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조명래 환경부장관, COP25 '기후변화 적응에 관한 장관급 대화' 참석
[포토] 미세먼지 발생원인 분석 토론회 개최
[포토] 2019 동절기 국민 절전캠패인 개최
[포토] 2019 Water-Detente 대토론회 개최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숲 공동체가 희망이다’ 특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인사] 박종호 신임 산림청장[인사] 박종호 신임 산림청장
산림청장에 박종호 산림청 차장 임명산림청장에 박종호 산림청 차장 임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