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동대문구 80대 수급자 할머니의 특별한 선행동대문구 전농1동 거주 80대 홀몸 어르신 기초생활수급비 모아 전재산 2400만원 기부

[동대문구=환경일보] 김규천 기자 = 지난 22일,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 전농1동 주민센터(동장 오석동)에 뜻밖의 손님이 찾아왔다.

혼자 지하 셋방에 살며 기초생활수급을 받고 있는 80대 김○○ 할머니였다. 할머니는 평소에도 주민센터에 자주 방문했지만 이날은 분위기가 사뭇 달랐다.

김 할머니는 할머니의 전재산 2400만 원을 넣은 봉투를 사회복지 담당 공무원에게 전달하며 기부 의사를 밝혔다. 익명으로 기부를 부탁한 할머니는 매달 나오는 기초생활수급자 생계비를 모아 이 돈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월세 10만원의 지하 방에 거주하는 김 할머니의 어려운 처지를 알고 있는 담당 공무원은 기부를 만류해 보기도 했으나 할머니의 의지는 확고했다.

김 할머니는 “평소 정부지원을 많이 받았고, 언제 죽을지도 몰라 기부 결정을 하게 됐다”며 “지원 받은 돈을 사회에 다시 돌려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 소식을 들은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여유가 있어도 기부하는 일은 쉽지 않은데, 어려운 상황에서도 전재산을 기부한다는 것은 형용할 수 없을 만큼 존경스러운 선행”이라며 “김 할머니의 따뜻한 마음이 이웃에게 전해져 살기 좋은 사회가 되길 바라며, 추운 겨울 김 할머니와 같은 수급자 및 취약계층이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더욱 살뜰히 챙기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 할머니의 기부금 전액은 지난 25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됐다. 기탁된 기부금은 할머니의 고귀한 뜻이 훼손되지 않도록 지역 내 어려운 저소득층을 위해 꼭 필요한 곳에 쓰일 예정이다.

김규천 기자  tofjal@nate.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규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20 산림·임업 전망’ 발표대회 개최
[포토] 2020년 과학기술인·정보통신인 신년인사회
[포토] 지리산 천왕봉 새해 첫 일출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2019 스마트산림대전’ 참석
[포토]그린 크리스마스, ‘UN 세계공기의 날 지정’ 기념 토크 콘서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