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식품·의료
전문성 갖춘 의료제품 심사인력 확보공무직 심사관 채용시험 공고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증가하고 있는 의약품·바이오·의료기기 및 첨단 융복합제품 수요를 고려한 허가·심사인력(임상시험 포함) 확대를 위해 12월6일부터 공무직 심사관 채용시험을 공고한다.

식약처는 이번 공고에서 4개 분야에서 총 44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의약품 품목허가 등 의료제품 분야 민원이 꾸준히 증가해 2018년 처리한 민원은 1만6993건으로 2013년 4465건에 비해 약 4배 증가했다. 채용 절차는 응시원서 접수, 서류전형, 면접시험, 합격자 발표의 순이다.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공직 가치관, 창의력, 논리성 및 전문지식 응용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면접시험을 실시해 12월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식약처는 “3대 채용 목표인 ▷기회제공 확대 ▷공정‧투명한 절차 ▷역량 있는 인재 선발에 맞는 우수한 인재를 선발할 계획이며, 국민 건강을 책임질 유능한 인재들이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응시 관련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우수인재채용시스템 또는 나라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순창 수해복구 현장
[포토] 집중호우로 인한 옥수수밭 피해 복구
“더 이상의 아동학대 없는 세상을 바라며”
광복회, 권광석 우리은행장 경주 최부자상 수여
[포토] 백혈병 백신개발 후원을 위한 '한국·벨기에 국제아트교류 특별전'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