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노동·보건
강원대 비정규교수 노조 출범17일 출범식 갖고 비정규 교수에 대한 처우 개선 요구

[환경일보]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강원대학교 분회(이하 강원대 분회)가 출범했다. 강원대 분회는 17일 오후 강원대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갖고 차별 없는 대학을 주장하며 비정규교수에 대한 처우개선 등을 요구할 계획이다.

최승기 분회장은 기자회견에서 “대한민국의 고등교육을 담당하고 있는 대학의 비정규교수는 그동안 대학교육수행의 이원적 구조 하에서 교수와는 다른 시간강사라는 이름으로 차별 받아왔다”며 “열악한 시간강사의 고용 안정성과 지위 향상을 목적으로 강사법이 지난해 9월 시행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교원 지위에 걸맞은 복무여건은 개선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1988년 강원대에도 강사협의회가 구성됐지만, 끝내 노동조합이 결성되지 못한 아픈 역사를 기억한다”며 “고등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학내 민주화에 직접적으로 참여함으로써 교육의 주체이자 대학 구성원으로서 자리매김하고자 한다”며 생활임금 보장, 연구공간 제공, 참정권 보장 등을 촉구했다.

한편 강원대의 교원현황은 전임교수 1006명을 비롯해 비전임교원 1386명이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