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부산시민도서관, ‘2020 원북 선정 위한 시민투표’ 실시3월4일부터 온·오프라인 투표, 독서대상별 1권씩 총 3권 선정
'2020 원북원 추천도서 투표' 포스터<자료제공=부산시민도서관>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 시립시민도서관은 오는 2월4~25일까지 2020년 원북을 선정하기 위한 시민투표를 실시한다.

'온라인 투표'는 시민도서관 홈페이지와 부산지역 공공도서관 홈페이지 등에서 진행한다.

'오프라인 투표"는 공공도서관·각급 학교 도서관·대학도서관·작은 도서관 등에서 실시한다.

올해부터는 원북 최종도서를 독서대상별(일반·청소년·어린이) 후보도서 각 3권씩(총 9권)을 투표에 붙여 독서대상별 최다 득표도서 1권씩 모두 3권을 2020년 원북으로 선정한다.

원북원부산 운영위원회는 지난해 부산시민들로부터 추천받은 433권의 도서 중 100권의 후보도서를 선정하고, 한 달여간 검토와 토론 등을 통해 50권·25권·9권 등 단계적으로 독서대상별 최종 후보 도서 각 3권(총 9권)을 선정했다.

일반 후보도서는 ▷‘나무의 시간’(김민식·브래드) ▷‘오전을 사는 이에게 오후도 미래다’(이국환·산지니) ▷‘우리 몸이 세계라면’(김승섭·동아시아) 등이다.

청소년 후보도서는 ▷‘급식시간’(서형오·소요-You) ▷‘선량한 차별주의자’(김지혜·창비) ▷‘체리새우: 비밀글입니다’(황영미·문학동네) 등이다.

어린이 후보도서는 ▷‘슬픈 노벨상’(정화진·파란자전거), ▷‘우리 동네에 혹등고래가 산다’(이혜령·잇츠북), ▷‘할아버지의 감나무’(서진선·평화를품은책) 등이다.

후보도서 9권은 ▷부산지역 40개 공공도서관(분관 포함) ▷각급 학교 ▷대학도서관 ▷부산 시내 작은도서관 등에 비치된다.

한편 부산시민도서관은 독서문화 확산을 위해 원북 후보도서 선정과정에서 선정된 단계별 도서목록을 시민도서관 홈페이지에 탑재하고,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때 아닌 9월의 벚꽃 눈길
[포토]산림청 차장, 충북 음성군 산사태 피해지 현장 점검
[포토] 한국환경정책학회 추계학술대회 개최
[포토] ‘꽃무릇’으로 물든 함양 천년의 숲
[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질병관리청 찾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