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수지성복힐스테이트’ 할인 혜택 제공하는 중대형 아파트로 주목
이미지컷

[환경일보=김도희 기자] 30개월 무이자 잔금유예를 통해 최소금액으로 입주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중대형 아파트가 화제다. ‘수지성복힐스테이트’가 그 주인공이다. 시행사 일레븐건설 등에 따르면, 현재 전용면적 134㎡, 179㎡가 인기리에 분양 중이다.

이 아파트는 1차 645가구, 2차 689가구, 3차 823가구 등 총 3,659가구 규모로, 분양가 7억~8억원선인 하이-퀄리티 브랜드아파트다. 납부 조건이 추가 완화되면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일레븐건설 관계자는 “실입주금 2억원대로 중대형 아파트를 마련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라고 조언했다.

분양을 개시한 후 10년이 되도록 물량을 털지 못해 ‘악성 미분양’의 대표 사례로 평가된 수지성복힐스테이트는 최근 들어 물량이 어느 정도 소화되고 있다. 분양 담당자는 “미분양의 원인은 다양하다”라며 “입주가 진행된 2010년 당시 수도권 일대에 대형 평수 공급이 폭탄처럼 쏟아졌고, 미국에서 시작된 금융위기로 대외 여건도 좋지 못했다”고 말했다. 교통망이 구축되지 않고 상권도 발달하지 않아 실수요자들이 꺼렸다는 말도 덧붙였다.

그는 이어 “3년 전 지하철이 개통되면서 교통 문제가 어느 정도 해소됐고, 물량도 소화되고 있다”며 “현재 분양시장에 내놓은 물량은 회사보유분인 ‘스마트리빙’으로, 24개월간 살았던 아파트들이다”라고 설명했다.

수지성복힐스테이트는 84㎡ 기준 7~8억 선에서 분양이 가능하다. 약 1km에 위치한 성복역 롯데캐슬이 84㎡ 기준 최근 실거래가 11억 7천만원에 거래를 완료했고, 풍덕천 이편한세상이 최근 9억 6천만원에 거래된 것과 대조적이다. 중대형 평형 할인으로 더욱 넓은 평수를 저렴하게 분양받을 수 있다는 점이 소비자들에게 어필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뿐만 아니라 현재 중대형 아파트의 인기가 상승하고 있어 앞으로도 주목할 만하다.

교통 입지 역시 상당 부분 개선됐다. 수서차량기지 이전과 3호선 연장(용서고속도로라인~수서~판교~고기~신봉~광교)이 추진되고 있으며, 경기도 용인시가 2016년 신분당선 연장선을 개통한 이후 서울로의 이동 편의도 좋아졌다. 신분당선 연장선은 호매실까지 연장하는 내용이 예타 통과된 상태다. GTX A노선 계획이 예정돼 향후 강남까지 10분여에 진입할 수 있을 전망이다. GTX 용인역 개발 시 도심 접근성이 크게 개선된다.

수지성복힐스테이트는 중대형 평형으로만 세대를 구성해 희소가치가 높아진 중대형 아파트의 인기를 확인할 척도로 평가된다. 분양 담당자는 “2010년 이후로 중대형 평형 공급이 거의 없어 매물이 매우 부족하다”라며 “가격이 현재 오르고 있지만 앞으로도 많이 오를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수지성복힐스테이트는 잔금유예 30개월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총 3,659세대 중 소수의 잔여 가구가 남은 상태로 오래된 미분양이 곧 마무리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다.

김도희 기자  media@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꽃무릇’으로 물든 함양 천년의 숲
[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질병관리청 찾아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