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국제
산림청, 유엔개발계획 다자신탁기금과 MOU 체결아시아 최초 콩고 열대우림 보호 및 기후변화 대응 지원
유엔개발계획 다자 신탁기금과 업무협약 체결<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산림청(청장 박종호) 최병암 차장은 2월21일(금) 오전 10시 뉴욕 유엔개발계획(UNDP) 사무국에서 유엔개발계획 다자신탁기금(Multi Partner Trust Fund, MPTF)과 아프리카 콩고의 열대우림 보전에 기여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는 산림청이 2017년 1월17일 가입한 중앙아프리카 산림이니셔티브(Central African Forest Initiative, CAFI)의 이행과 노력을 위한 것으로, 이번 업무협약 체결에 따라 산림청은 중앙아프리카 산림이니셔티브의 기금을 관리․집행하는 유엔개발계획 다자신탁기금에 200만 불을 기여할 예정이다.

이러한 산림청의 활동은 주요 유럽국가(독일, 노르웨이, 프랑스 등)가 주축이 된 중앙아프리카 콩고분지의 열대우림 보호와 기후변화 대응에 우리나라가 아시아 최초로 기여한다는 데 의미가 있다.

최병암 산림청 차장은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세계 2위의 열대우림인 콩고분지는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를 저장할 뿐만 아니라 생물 다양성 보전에 큰 영향을 미치므로 지역뿐 아니라 국제사회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 지원을 통해 콩고분지의 보전과 지역 주민들의 빈곤해결 등을 지원해 아프리카 국가들과 산림협력의 초석을 다지고 기후변화 위기 극복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서 체결 후 최병암 산림청 차장은 면담 시간을 통해 다자신탁기금 관계자들에게 평화산림이니셔티브(PFI)를 소개하고 평화산림이니셔티브 기금의 관리 및 집행에 관해 자문했다.

다자신탁기금 관계자들은 평화산림이니셔티브에 큰 관심을 나타냈으며 양측은 평화산림이니셔티브 기금의 조성, 관리 및 집행에 대해 지속해서 협의해 가기로 했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