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벌채’ 대신 ‘나무걷이·나무수확’산림청 새 용어 온라인 공모 결과 발표
목재 생산재 <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산림청은 27일 ‘벌채’를 대신할 용어를 발굴하는 온라인 공모 결과를 발표했다.

수상작은 모두 9개로 ▷나무걷이, 나무수확(2위 2개) ▷숲치기, 수목걷이, 나무거둠(3위 3개) ▷거두림, 나무 자르기, 나무치기, 나무 갈무리(4위 4개)이다.

1위 수상작은 용어 적용 가능성을 고려해 아쉽지만 선정하지 않았다.

산림청은 지난 1월22일부터 2월11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2542건의 용어를 접수했다. 내부위원심사와 대국민 투표, 외부위원 심사를 거쳐 최종 순위를 결정했다.

온라인 공모 결과에 따라 2위 2명에게는 각 50만원, 3위 3명에게는 각 20만원, 4위 4명에게는 각 5만원의 상품권이 수여된다. 당첨자는 이메일이나 접수된 유선(휴대전화)으로 결과가 회신 된다.

한창술 산림청 산림자원과장은 “이번 공모를 통해 목재생산을 위한 벌채에 대해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발굴된 용어는 산림행정 용어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나보다 더 필요한 곳에··· 착한 마스크 캠페인
“플라스틱 없는 장보기를 원해요”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 이틀째 진화 지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현장서 진화대책 논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국립하늘숲추모원 코로나19 대응 상황 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