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코로나19 여파, 입법고시 제1차 시험 잠정 연기추후 일정은 국회채용시스템을 통해 별도 공고

[환겨일보] 국회사무처(사무총장 유인태)는 오는 3월14일 시행 예정인 ‘2020년도 제36회 입법고시’ 제1차 시험을 4월 이후로 잠정 연기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결정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위기 경보가 ‘심각’으로 격상되고, 확진자 수가 급증함에 따라 수험생과 국민의 건강 보호를 위하여 이뤄졌다.

입법고시 제1차 시험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진정 추이 등을 고려해 4월 이후 시행 예정이며, 응시자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구체적인 일정을 국회채용시스템을 통해 공고할 계획이다.

또한 국회사무처는 추후 변경된 일정에 따라 입법고시 제1차 시험을 실시함에 있어 수험생, 시험감독관 등 관련된 모든 사람들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만반의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김경태 기자  mindaddy@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나보다 더 필요한 곳에··· 착한 마스크 캠페인
“플라스틱 없는 장보기를 원해요”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 이틀째 진화 지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현장서 진화대책 논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국립하늘숲추모원 코로나19 대응 상황 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