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동물단체, 21대 총선 공약으로 동물복지 요구
<사진제공=동물권 총선 대응연대>

[환경일보] 4월15일 21대 국회의원 총선을 앞두고 결성된 ‘동물권 총선 대응연대’가 동물권의 선진적 도약과 생명존중 대한민국의 실현을 각 정당과 후보들의 공약으로 반영시킬 것을 요구했다.

동물권 총선 대응연대는 국내 18개 동물보호단체의 연대단위로, 공동으로 마련한 정책 제안서를 각당에 전달하기 위해 17일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들 동물단체들은 “각 정당과 후보가 ‘동물권 총선 대응연대’ 제안서를 채택해 동물권 공약을 선언해 주기를 강력히 촉구한다”며 “부디 시대정신에 걸맞는 책임감 있는 입법활동으로 국회에서부터 동물권이 도약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