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국민 안심 보금자리 임대주택 방역 만전소상공인 지원방안 다각도 검토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박선호 국토교통부 제1차관은 17일(화) 대구 달서구에 위치한 임대주택단지를 찾아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의 노고에 대한 격려와 감사의 뜻을 전했다.

박 차관은 임대주택단지 사무소를 방문해 입주민 안전을 위한 대응방안과 조치 현황에 대한 보고를 받고 “임대주택에는 어르신이나 거동이 불편하신 분들이 많아 코로나19에 노출되는 경우 심각한 건강 문제를 초래하므로 철저한 방역을 통해 국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박 차관은 관리소 직원들을 만난 자리에서 특히, “최근 대구·경북지역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것은 대구·경북의 위기를 국가적 차원에서 조속히 극복하려는 의지”라고 강조하면서 “여러분의 안전이 곧 입주민의 안전으로 이어지는 만큼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무료 급식소 운영이 중단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 입주민들을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지원하는 주변 상권 연계형 무료 도시락 제공도 차질 없이 이행할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박 차관은 임대주택단지에 입점한 상가를 방문하여 방역 및 상가 임대료 할인현황 등을 점검한 뒤 임차인을 만나 가게운영의 애로사항을 듣고 격려하며 “코로나19 여파로 직접적으로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도록 지원방안을 다각도로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포토] KEI 환경포럼 개최
[포토] 국립축산과학원, 코로나19 영농철 일손돕기
[포토] '뉴노멀 시대! 새로운 일상의 준비' 특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