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사건사고
따뜻한 봄날, 전국 곳곳에서 산불 발생3월23일, 9건 발생… 산불원인자 1명 사망
전남 담양군 산불현장 사진<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본부장 박종호)는 3월23일, 하루 9건의 산불이 발생하고 산불원인자 1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3월23일 하루에만 전국에 9건의 산불이 발생했으며 3월23일 오후 6시 기준 6건이 진화완료 되고 3건이 진화중이다.

산불발생 원인으로는 입산자실화, 영농폐기물 소각 , 쓰레기 소각 , 건물화재, 담뱃불 실화 등이다.

산불 실화는 과실이라 하더라도 ‘산림보호법’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과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며 민법 제750조에 따라 민사상 손해배상 책임을 지는 무거운 범죄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고락삼 산불방지과장은 “따뜻한 봄날, 전국에서 소각행위가 증가하고, 고온 건조하여 산불위험이 높아지는 만큼 산림 인근에서의 불법소각을 자제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