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창원시, 유흥시설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홍보영업주의 애로 사항을 청취하고 방역소독 준수사항 당부
조영진 창원시 제1부시장, 유흥시설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홍보 <사진제공=창원시>

[창원=환경일보] 정몽호 기자 = 창원시 조영진 제1부시장은 25일 범정부적 차원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불특정 다수인이 출입하는 유흥시설에 대해 4월5일까지 운영 자제 권고 또는 불가피하게 운영 시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토록 홍보하는 등 코로나19 극복 강화 활동에 나섰다.

조 제1부시장은 지난 22일부터 시작된 유흥시설 밀집지역인 창원시 성산구 소재 유흥시설 현장을 방문해 영업주의 애로 사항을 청취하고 방역소독 준수사항을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향후 영업소에서 확진자가 발생 시 행정명령 및 감염병예방법 제80조 제7호에 따라 처벌(300만원 이하의 벌금) 및 확진자 발생 시 치료비, 방역 비용 등 손해배상(구상권) 청구 등 행정명령 조치도 고지했다.

조영진 제1부시장은 “코로나19 사태로 많은 자영업자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사회적 거리 두기에 창원시민 모두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며 “지역 소비경제가 활성화되도록 최대한 빠른 시일 안에 안정될 수 있도록 총력전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정몽호 기자  mongho2345@daum.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1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환경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실시
[포토] ’2020 춘천국제물포럼’
북춘천에서 첫 서리 관측
환경부 지방유역청‧홍수통제소 국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