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Fx시티 삼성점, 시장전문가가 직접 알려주는 투자 노하우로 눈길

FX렌트 시스템으로 FX마진거래 시장에 새로운 장을 연 FX시티가 신규 투자자를 위해 투자지원금지원 이벤트를 펼친다. 또한 FX시티 삼성점은 FX마진거래에 처음 도전하는 사람들이 보다 안정적으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리딩방을 통해 전문가들의 정보와 견해를 공유한다.

FX시티란 FX마진거래에서 파생된 투자상품으로, 외환시장에서 나타나는 환율을 이용해 차익을 실현하는 방법으로 운용된다. 일반적으로 증권사에서 거래 시 최소 1200만원 이상의 자금이 필요하기 때문에 투자 진입장벽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나 FX시티는 FX렌트시스템을 통해 초기 증거금 부담을 낮추고 스프레드비용 부담을 덜었다.

FX시티 삼성점에서는 단 5천원으로 FX마진거래를 시작할 수 있으며 최대 수백 배에 달하는 금액까지 거래가 가능하다. 결과적으로, 초기 자본금에 비해 많은 수익을 얻을 수 있어 자금 여유가 별로 없는 소액투자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다만, FX마진거래는 원금을 보장하지 않기 때문에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 FX시티 삼성점 관계자는 “일확천금을 노리고 무리하게 자금을 융통하기보다는 여유자금 한도 내에서 적당한 선을 정해 접근해야 한다. 또 개인의 직감 등을 믿지 말고 마진거래 전문가들의 정확한 지식을 토대로 객관적인 분석을 해야 긍정적인 결과를 도출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진하 기자  sgosari@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나보다 더 필요한 곳에··· 착한 마스크 캠페인
“플라스틱 없는 장보기를 원해요”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 이틀째 진화 지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현장서 진화대책 논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국립하늘숲추모원 코로나19 대응 상황 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