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멧돼지 폐사체 9개체, ASF 바이러스 검출

[환경일보]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3월 23일~24일 강원도 화천군 화천읍 및 상서면, 경기도 연천군 연천읍, 왕징면 및 중면, 파주시 장단면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 9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25일 밝혔다.

국립환경과학원은 3월 25일 폐사체 9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이로써 화천군 170건, 연천군 165건, 파주시 81건, 철원군 23건, 총 439건의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다.

폐사체는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시료 채취 후 현장 소독과 함께 매몰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이번에 발견된 폐사체는 모두 광역울타리 내 기존 감염지역에서 환경부 수색팀과 영농인이 발견했다”며 “이 지역에서는 감염폐사체가 더 나올 수 있어 수색을 강화해 폐사체를 신속하게 제거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장, 남북산림협력센터 코로나19 대응 상황 점검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강원도 대형산불 대응 태세 점검
나보다 더 필요한 곳에··· 착한 마스크 캠페인
“플라스틱 없는 장보기를 원해요”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 이틀째 진화 지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