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청송군,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현장점검지역 내 다중이용시설 대상
다중이용시설 방역활동 <사진제공=청송군>

[청송=환경일보] 이승열 기자 =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에 발맞춰 지역 내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현장점검에 들어갔다.

군은 오는 4월 5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에 특별 점검반을 구성해 지역 내 PC방·게임제공업소, 노래연습장, 각종 체육시설(골프연습장, 당구장, 볼링장 등) 등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감염병 예방을 위한 현장점검과 함께 시설운영 중단을 독려하고 있으며, 현재 업소들의 자발적인 휴업과 권고에 따른 휴업률이 높은 실정이다.

또한 불가피하게 시설을 운영할 경우 종사자와 이용자의 마스크 착용, 이용자 간 1~2m 간격유지, 손 소독제 비치, 출입자 명단(성명·전화번호 필수) 작성·관리 등 ‘코로나19 감염예방 준수사항’ 이 철저히 지켜지도록 조치할 계획이며, 이를 위반할 시 강력한 행정명령을 내릴 방침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지역사회의 피로가 커지고 있지만, 앞으로 2주간 종교, 체육, 유흥 시설의 운영자제와 준수사항을 철저히 지키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모두가 함께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승열 기자  ckaa1005@nate.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포토] KEI 환경포럼 개최
[포토] 국립축산과학원, 코로나19 영농철 일손돕기
[포토] '뉴노멀 시대! 새로운 일상의 준비' 특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