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세계 자폐인의 날, 파란빛 함께 밝혀요"4월1~2일 부산시 랜드마크 파란빛 조명 점등, 블루라이트 글로벌 캠페인 추진
부산시청 블루라이트 점등 (2019년) <사진제공=부산시>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는 4월2일 ‘세계 자폐인의 날’을 맞아 ‘블루라이트 캠페인’을 추진한다.

매년 4월2일은 자폐성 장애인에 대한 사(4)랑과 이(2)해를 위한 '세계자폐증 인식의 날(World Autism Awareness Day)'로 자폐에 대한 사회 전반의 이해를 높이고, 자폐의 조기진단과 대처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지난 2008년 UN총회에서 지정된 기념일이다.

블루라이트 캠페인은 ‘세계 자폐인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세계 각국의 지역명소에서 자폐인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상징하는 파란빛을 밝히는 글로벌 캠페인이다.

세계 170여개국 2만여개 이상의 명소가 참여하며, 부산시도 지난 2018년부터 동참해왔다.

부산에서 진행하는 블루라이트 캠페인은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광역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와 한국자폐인사랑협회 부산지부가 주관한다.

광안대교 블루라이트 점등 (2019년) <사진제공=부산시>

시는 이 캠페인에 동참하고자 뜻을 모은 기관들과 함께 4월1~2일 이틀간 일몰에서 자정까지 ▷부산시청 건물 ▷광안대교 ▷용두산공원 ▷부산은행 본점 ▷영화의전당 ▷황령산송신탑 ▷해운대엘시티 더샵·더레지던스 ▷남항대교 ▷자갈치시장 ▷부산시민공원 ▷송상현광장 등 부산지역 주요 명소에서 파란 조명을 일제히 점등할 계획이다.

황령산 송신탑 블루라이트 점등 (2019년) <사진제공=부산시>



또한 ▷시청 옥외전광판 ▷SNS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이번 캠페인의 의미를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해시태그(#세계자폐인의날 #LIUB #Light it up blue) 달기 운동 등으로 시민들의 블루캠페인 동참을 유도할 방침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자폐를 비롯한 발달장애에 대한 시민의 관심과 이해를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행복한 부산 만들기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포토] KEI 환경포럼 개최
[포토] 국립축산과학원, 코로나19 영농철 일손돕기
[포토] '뉴노멀 시대! 새로운 일상의 준비' 특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