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주주가치 제고 위해 나선 KMH 임원들, 자사주 매입 동참
KMH 언론보도 이미지컷

KMH는 한찬수 대표를 포함한 임원 7명이 약 2만주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지난달 26일 최상주 회장이 그룹 주식을 대거 매입하며 책임 경영 의지를 표명한데 이어 두번째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주식시장 불안 국면 속에 주식이 기업가치 대비 과도하게 저평가됨에 따른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방법으로 여겨진다.

한편, KMH는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 2580억, 영업이익 448억원을 달성했다. 매출액은 전년 대비 34%, 영업이익은 29.5% 증가했다.

KMH 관계자는 “한찬수 대표를 비롯한 주요 임원들의 자사주 매입은 지난해 실적이 좋은 상황에서 코로나19 등 외부 요인으로 인해 주가가 떨어져 책임경영 및 주가하락을 방어하자는 의미로 진행된 것”이라며 “현재 업종을 불문하고 모든 기업에게 좋은 경영환경은 아니지만 당사는 안정적인 사업구조를 기반으로 현재의 코로나19 사태를 타개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오성영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순창 수해복구 현장
[포토] 집중호우로 인한 옥수수밭 피해 복구
“더 이상의 아동학대 없는 세상을 바라며”
광복회, 권광석 우리은행장 경주 최부자상 수여
[포토] 백혈병 백신개발 후원을 위한 '한국·벨기에 국제아트교류 특별전'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