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국회사무처, 8급 공채시험 6월 이후로 연기코로나19의 확산 방지 위해 당초 4월25일 시행 계획 취소

[환경일보] 국회사무처(사무총장 유인태)는 오는 4월25일 시행 예정인 ‘2020년도 제18회 8급 공개경쟁채용시험’을 6월 이후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코로나19의 확산이 지속됨에 따라 수험생과 국민의 건강 보호를 위해 이뤄졌다.

코로나19의 진정 추이 등을 고려하여 8급 공개경쟁채용시험은 6월 이후 시행될 예정이다.

응시자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구체적인 일정을 국회채용시스템을 통해 공고할 예정이다.

또한 국회사무처는 “추후 변경된 일정에 따라 8급 공개경쟁채용시험을 실시함에 있어 수험생, 시험감독관 등 관련된 모든 사람들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만반의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