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제품구매에 품질비교정보 큰 영향우수 중소기업 제품에 대한 소비자인식 개선에도 효과

[환경일보] 한국소비자원 (원장 이희숙) 이 2019년 ‘행복드림 비교공감’을 통해 발표한 의류 건조기, 공기청정기 등 18 개 품목에 대한 품질 비교정보의 효과성을 조사한 결과, 이들 정보가 소비자의 상품 선택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고, 우수 중소기업 제품에 대한 인식개선에도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의 합리적인 선택을 지원하고 기업의 공정한 경쟁을 유도하기 위해 2012년부터 소비자단체와 함께 공정거래위원회에서 주관하는 비교공감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향후 구매 패턴에도 영향

소비자들은 소기, 공기청정기 등 주요 품목에 대해 적어도 6개월에서 1년에 한번은 품질 비교정보가 필하다고 응답했다.

품질 비교정보를 접한 경험이 있는 소비자 6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83.0%가 ‘품질 비교정보가 상품을 구입하기 전 정보 수집단계에서 유용했다’고 응답했다.

또한 품질 비교정보를 확인한 후 관련 제품을 구입한 소비자의 94.1%가 ‘실제로 상품의 구입을 결정하는 데 품질 비교정보의 영향을 받았다’고 응답해 비교공감이 제공하는 품질 비교정보가 소비자의 상품선택에 미치는 영향력이 큰 것으로 조사됐다.

객관적인 품질 비교정보는 우수 중소기업 제품에 대한 소비자인식 개선에도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 제품의 품질과 안전성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으로 ‘평소 중소기업 제품에 대해 긍정적이다’라고 응답한 비율은 67.0%에 그쳤으나, 품질 비교정보를 통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의 정보를 확인한 후에는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응답한 비율이 24.5%p 증가한 91.5%에 달했다.

중소기업 제품에 대해 ‘품질이 의심스럽다’는 응답자의 비율도 품질 비교정보를 통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의 정보를 확인한 후에는 21.7%에서 7.8%로 낮아져 13.9%p 개선 효과가 있었다.

또한, 조사대상 응답자의 90.7%는 ‘향후 중소기업 제품을 구입할 때 우수 중소기업 제품 정보를 활용할 것’이라고 응답해 많은 소비자들이 우수한 중소기업 제품을 선택하기 위해 비교공감의 품질 비교정보를 활용할 의사가 있음을 나타냈다.

품질 비교정보 제공 주기와 관련해 소비자의 96.3%는 청소기, 공기청정기 등 주요 품목에 대해 적어도 6개월에서 1년에 한번은 필요하다고 응답해 정보제공 주기 단축을 위한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지적됐다.

한국소비자원은 2020년에도 수분크림(비교공감 제2020-1호)을 시작으로 소비자들의 합리적인 선택을 지원하기 위한 품질 비교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