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사건사고
전남 해남에서 진도 3.1 지진4월26일 1.8 지진 시작으로 미소지진 49회 발생

[환경일보] 5월3일 22시 7분경 전남 해남 지역에서 규모 3.1의 지진이 발생했으며, 이 지진으로 전남 지역에서 최대 계기진도 Ⅲ이 기록됐고, 총 10여건의 유감신고(5.4. 10:00)가 접수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진 발생위치는 전남 해남군 서북서쪽 21㎞ 지역(34.66°N, 126.40°E)이며, 규모 3.1ML, 발생 깊이는 21㎞이다.

아울러 규모 3.1 지진 이후에도 총 14회의 미소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이 계기관측을 시작한 1978년 이후 이 지역에서는 지진이 관측되지 않았으나, 2020년 4월 26일 12시 34분경 규모 1.8 지진을 시작으로 현재(5.4 10:00)까지 규모 2.0 이상 4회, 규모 2.0 미만의 미소지진 49회 총 53회의 지진이 발생했다.

과거 한반도 내 같은 지역에서 연속으로 지진이 발생한 사례는 이번 지진 이외에도 2019년 백령도(4~10월, 102회), 2013년 보령 해역(6~9월, 98회) 지진 등이 있다.

전남 해남 지역은 지진이 자주 발생하지 않던 지역으로, 단층 등 발생원인 조사를 위해 기상청은 4일 진앙 주변에 임시 관측망을 설치하여 정밀 관측 및 분석할 예정이다.

기상청 지하단층사업의 일환으로 부산대학교(연구책임자: 김광희 교수)와 함께 8개의 임시관측소를 해남 지역에 설치해 관측을 수행 중이다.

최근 지진이 연속 발생함에 따라 전남 해남 지역의 지진 정밀관측 및 분석을 위해 오늘 4개의 실시간 이동식 관측소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김종석 기상청장은 추가 지진 발생 가능성에 대비해 “지진 발생 시 우선 낙하물로부터 몸을 보호하고, 진동이 멈춘 후 야외로 대피하며 여진에 주의하는 등 행동요령에 따라 대응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기상청 홈페이지, 131(기상전화) 등에서 제공하는 지진정보에 관심을 기울여주시기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차장, 인천시 목재산업체 현장 애로사항 청취
[포토] 뉴노멀 시대의 지속가능한 국토‧환경 조성방안 세미나
[포토] 2020 공동하계 3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소비자공익네트워크 '갑 티슈 비닐 사용 줄이기 방안 간담회' 개최
[포토] 2020 공동하계 2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