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 결과 발표부산시, 남자 현재 흡연율·고위험 음주율·비만유병율 향상
부산시청 <사진=권영길 기자>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는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에 따른 결과를 발표했다.

'지역사회건강조사'는 ‘지역보건법’ 제4조에 따라 전국 지역별 만 19세 이상 성인 평균 900명의 표본을 추출해 매년 8~10월에 조사하는 지역단위의 건강조사이며, 지난 2008년도부터 시작됐으며 이번 조사는 전국적으로는 약 23만명을 했고 부산지역은 1만4510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했다.

주요 지표 결과를 살펴보면 흡연부분에서 현재 흡연율은 작년 대비 2.1% 감소한 19%로 좋아져 특·광역시 순위에서 4위를 유지했고, 남자 현재 흡연율은 35.2%로 작년 대비 3.9% 낮아져 특·광역시 5위에서 6위로 조사됐다.

현재 비흡연자의 직장실 내 간접흡연 노출률은 작년 대비 3.9% 정도 낮아져 특·광역시 순위 2위에서 4위로 향상됐다.

‘음주부분’은 ▷월간 음주율은 61.9%로 2.1% 감소 ▷전체 고위험음주율 13.7%로 3.5% 감소 ▷연간 음주자의 고위험음주율 17.5%로 3,7% 감소된 것으로 조사돼 작년 특·광역시 가운데 각각 1위에서 각 3위로 상당부분이 개선됐다.

‘비만영역’은 체질량지수 25 이상인 사람의 분율인 비만율에 대한 실체 신체계측 결과 32.3%로 작년 대비 0.9%가 다소 높아져 특·광역시 순위는 작년 대비 3위에서 5위로 좋아졌다.

연간 체중조절 시도율도 작년 대비 2.1% 증가해 특·광역시 가운데 7위로 조사됐다.

‘신체활동’은 걷기실천율이 전년 대비 6% 낮아져 특·광역시 2위에서 3위로 낮아졌고, 또한 금연·절주·걷기를 모두 실천하는 19세 이상 성인의 비율인 건강생활 실천율이 3.0% 감소돼 특·광역시 2위로 작년과 동일하게 나타났다.

‘식생활부분’은 아침결식 예방인구비율이 54.8%로 작년 대비 9.2% 감소해 3위에서 1위로 2단계 올랐고, 영양표시 활용율 부분도 2.4% 증가해 5위를 기록했다.

‘정신건강 영역’은 스트레스 인지율은 전년 대비 0.7% 감소한 23.7%로 다소 호전돼 6위에서 7위로 됐고, 우울감 경험률도 0.5% 낮아져 2위에서 3위로 향상된 것으로 조사됐다.

‘구강건강 영역’은 어제 점심식사 후 칫솔질 실천율이 58.1%로 6위를 기록했고, 작년대비 1.6% 증가했으며 특·광역시 순위는 전년과 동일한 6위를 차지했다.
또 65세 이상 저작불편 호소율은 35%로 2위를 기록해 작년 대비 1.8% 감소했다.

‘삶의 질 부분’은 양호한 주관적 건강수준 인지율이 40.4%로 나타나 전년과 동일하며 특·광역시 6위를 기록했다.

혈압수치 인지율은 50.5%로 3위로 작년 대비 10.2%를 보였고, 혈당수치 인지율은 18.3%로 5위를 기록해 작년 대비 4.6%로 상당히 호전됐으나 특·광역시 순위는 동일하게 나타났다.

심근경색증 조기증상 인지율은 전년 대비 3.9% 감소한 49.7%로 낮아졌고, 특·광역시 순위는 3위에서 6위로 조사됐다.

‘보건기관 이용부분’은 연간 보건기관 이용률은 작년 대비 0.4% 상승한 21.5%로 나타났고, 특·광역시 대비 2위에서 3위로 낮아졌다.

‘안전의식 영역’은 운전자석 안전벨트 착용률이 0.6% 상승한 96.3%로 2위로 조사됐다.

동승차량 앞좌석과 뒷자석 안전벨트 착용률은 향상됐으나, 특·광역시 순위는 각각 3위에서 4위와 4위에서 6위로 낮아졌다.

이상 주요 지표 결과 좋아진 지표는 ▷현재 흡연율 ▷남자 현재 흡연율 ▷현재 비흡연자의 직장실내 간접흡연 노출률 ▷월간 음주율 ▷전체 고위험음주율 ▷연간 음주자의 고위험음주율 ▷아침결식 예방인구비율 ▷영양표시 독해율 ▷스트레스 인지율 ▷우울감 경험율 ▷어제 점심식사 후 칫솔질 실천율 ▷저작불편 호소율 ▷혈압수치 인지율 ▷혈당수치 인지율 ▷운전자석 안전벨트 착용률 등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지역사회 건강조사 결과를 토대로 부진한 지표를 향상시키기 위해 건강증진과 지역보건의료 계획에 반영하고, 보편적 건강을 보장하고 건강 격차를 해소하는 동 단위의 마을건강센터를 통해 균형적 공공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코로나19 감염병의 장기화로 생활방역이 절실히 요구되는 만큼, 소소한 일상생활의 건강생활실천에 함께 노력해주길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