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을숙도-미술관 잇는 ‘보행전용 산책로’ 개통도보이동시간 20분→2분대로 단축, 관람객들 보행편의 제공
을숙도철새공원과 부산현대미술관을 잇는 산책로 <사진제공=부산시>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 낙동강관리본부는 을숙도 철새공원과 부산현대미술관을 잇는 산책로를 조성했고, 연결 산책로는 오는 5월25일부터 본격적으로 개통한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며, 현대미술관을 찾는 관람객들이 늘어나면서 인근 을숙도 철새공원을 찾는 방문객들도 증가했다.

그러나 미술관과 을숙도 철새공원을 잇는 연결로가 없어 그동안 방문객들은 숲길을 우회해 도보로 20분가량을 이동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을숙도철새공원과 부산현대미술관을 잇는 산책로 위치 <자료제공=부산시>

이에 낙동강관리본부는 을숙도공원 내 피크닉광장과 부산현대미술관을 연결하는 산책로를 정비해 별도의 차량 이동 없이 방문객들이 도보로만 이동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한다.

이 산책로를 이용하면 이동시간은 약 2분으로 단축될 것으로 보인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현대미술관에서 산책로를 통해 을숙도 철새공원을 방문하면 낙동강하구에코센터 전시관 관람을 비롯해 국내 최장 길이 을숙도 연결형 그네와 다양한 생태체험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