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아시아필름마켓,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 행사명 변경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콘텐츠 어워즈’ 출품작 모집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 홈페이지 <자료출처=부산국제영화제 사무국>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국제영화제의 아시아필름마켓이 2006년 출범 이후 15년 만에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Asian Contents & Film Market, 이하 ‘ACFM’)으로 행사명을 변경해서 개최한다.

이는 E-IP(Entertainment Intellectual Property, 엔터테인먼트 지적재산권) 마켓을 통해 도서·웹툰·웹소설·웹드라마와 같은 원저작물을 산업관계자들에게 소개함으로써 원소스 멀티유즈(OSMU, One-Source Multi-Use)의 발판을 마련한 것에 이어 TV·OTT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유통되는 모든 영상콘텐츠를 포괄하는 종합 영화·영상콘텐츠 시장으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다지기 위함이다.

작년 ACFM은 차승재·오동진 2인의 공동운영위원장을 필두로 새로운 운영위원회를 구성하고, 아시아콘텐츠 어워즈를 신설하는 등 영화·영상콘텐츠산업 전반을 아우르는 마켓으로 그 범위를 확대해서 개편했다.

올해는 ACFM으로 행사명을 변경하는 것으로 시작해 본격적인 외연 넓히기에 속도를 내고, 영화와 방송 구분 없이 더욱 다양하고 풍성한 영상콘텐츠를 거래할 수 있는 장으로 ACFM을 내실 있게 채워 나갈 예정이다.

2020 ACFM은 오는 10월10~13일까지 4일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ACFM이 작년 처음으로 선보인 아시아콘텐츠 어워즈(ACA, Asia Contents Awards)가 올해부터 공모제로 전환됐다.

ACA는 아시아 전역의 우수한 TV·OTT 드라마를 대상으로 하는 시상식으로 ▷작품상(베스트 크리에이티브·베스트 아시아 드라마) ▷개인상(남녀 배우상·작가상·인기상·신인상) ▷공로상 ▷특별상(특별상·기술상) 총 10개 부문으로 운영된다.

제1회 아시아콘텐츠 어워즈 수상작에는 ▷베스트 크리에이티브부문에 ‘미스터선샤인’(한국) ▷베스트 아시아드라마부문에 ‘팩컬티’(싱가포르)와 ‘호르몬 시리즈’(태국) ▷작가상부문에 ‘나의 아저씨’의 박해영 작가(한국)과 ‘아문여악적거리’의 루시유안 작가(대만) 등이 있다.

제2회 아시아콘텐츠 어워즈 출품작 접수는 지난 5월1일부터 시작해 오는 6월30일까지 마감할 예정이다.

출품자격과 방법·마감 일정 등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ACFM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근 전 세계의 많은 인구가 코로나19로 인한 전례 없는 위기를 겪고 있는데, 부산국제영화제와 ACFM은 이러한 국내·외 상황을 지속적으로 주의 깊게 살피고 그에 따른 정부의 지침 또한 성실히 따를 예정이다.

특별히 관객과 영화산업관계자들의 안전과 건강에 최우선의 가치를 두고 그에 맞게 올해의 행사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 관련 행사는 ▷10월7~16일까지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10월10~13일까지 2020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 ▷10월11~13일까지 2020 아시아프로젝트마켓을 각각 개최한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