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광명시, 기후위기 대비 소외계층 지원 확대저소득층 대상 에너지바우처 사업 추진
광명시는 취약계층의 에너지비용을 지원하는 에너지바우처 신청을 5월 27일부터 12월 말까지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받는다.

[광명=환경일보] 이기환 기자=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취약계층의 에너지비용을 지원하는 에너지바우처 신청을 오는 27일부터 12월 말까지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받는다.

에너지바우처는 2015년 처음 도입된 제도로 매년 저소득 가구의 겨울철 에너지비용을 지원했으나, 2019년부터는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가구를 위해 여름 바우처도 신설하여 여름과 겨울 모두 지원했다.

여름 바우처는 전기요금으로 지원되며, 겨울 바우처는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유, LPG, 연탄을 요금차감 또는 국민행복카드 중 하나로 이용할 수 있다.

신청대상은 소득기준과 가구원특성기준을 모두 충족하는 가구로, 국민기초생활보장법상 생계급여 또는 의료급여 수급자 중 본인 또는 세대원이 노인, 영유아, 장애인, 임산부, 중증질환자, 희귀질환자, 중증난치질환자, 한부모가족, 소년소녀가정이 있으면 해당되며, 본인 또는 가족이 거주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지난해 지원받은 대상가구 중 이사, 가구원 수 등 정보변동이 없는 가구는 자동 신청된다.

2019년 에너지바우처는 2833가구에 316백만원을 지원하였으며, 올해 바우처 지원금액은 가구원 수를 고려하여 1인 가구(여름 바우처 7,000원, 겨울 바우처 88,000원), 2인 가구(여름 바우처 10,000원, 겨울 바우처 124,000원), 3인 이상 가구(여름 바우처 15,000원, 겨울 바우처 152,000원)로 차등 지원된다.

여름 바우처는 7월 1일부터 9월 말까지, 겨울 바우처는 10월 14일부터 내년 4월 말까지 사용할 수 있다.

여름 바우처 사용 후 잔액은 겨울 바우처로 사용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에너지바우처 콜센터 또는 광명시 기후에너지과로 전화하면 된다.

이기환 기자  gh331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신은섭 화백 개인전 ‘Pine tree-올려보기’
[포토] 산림청장, 현충일 앞두고 대전현충원 참배
쓰레기로 신음하는 바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