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김천문화 조선의 품속으로!“배롱나무 풍류 열렸네”지·덕·체 수양 체험
배롱나무 풍류 열렸네 프로그램 참가자들[사진제공=김천시]

[김천=환경일보]최달도 기자 = 흐린 나날이 지속되던 5월말, 오랜만에 해가 구름 사이로 고개를 내밀었다. 푸르고 높은 하늘과 따사로운 햇살이 가득했던 지난 23일 성리학의 대가인 매계 조위선생의 업적을 기리기 위하여 그가 나고 자란 곳에 세운 집인 ‘율수재’에서 ‘배롱나무 풍류 열렸네’행사가 진행되었다.

2017년, 2019년에 이어 3회째를 맞이하는 이 행사는 김천의 높은 가치를 지닌 문화재를 활용하여 청소년들을 중심으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생생 문화재 활용사업의 일환으로 사단법인 전통소리마을예술진흥회(대표 안경미)에서 주관하는 이 사업은 역사를 직접 배우고 느끼며 우리 곁에 있는 문화재의 진정한 가치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볼 수 있는 좋은 지역 연계 프로그램으로 차츰 자리잡아가고 있다.

이 날 예정 된 시조창배우기, 율수재 오솔길 걷기, 전통악기 만들기 등의 여러 프로그램은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바르기, 방문객 대장 작성, 1m 간격 유지하기 등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철저히 이행하며 진행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장기간 진행되고 있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시민들의 지친 심신을 잠시나마 위로해 드릴 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또한 즐거운 행사 와중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협조해주신 시민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코로나 19가 완전히 종식될때까지 긴장의 끈을 늦추지 않기를 당부했다.

이승열 기자  ckaa1005@nate.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뉴노멀 시대의 지속가능한 국토‧환경 조성방안 세미나
[포토] 2020 공동하계 3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소비자공익네트워크 '갑 티슈 비닐 사용 줄이기 방안 간담회' 개최
[포토] 2020 공동하계 2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환경산업기술원, 하나은행과 녹색금융 업무협약 체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