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전시관 6월부터 유료 전환코로나19 대응 위해 입장인원 제한·사전예약제 실시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이 전시관(생물누리관) 관람을 오는 2일부터 유료화한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코로나19 사태로 임시 휴관 중이던 전시관을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후 무료로 개방한 바 있다.

실내 시설 중 관람객의 밀접한 접촉이 예상되는 일부 체험 전시시설과 전시해설은 별도 공지 시까지 제한된다.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관람 회차별 입장인원을 제한하고 있으며, 발열체크를 비롯한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자원관은 방문객들에게 누리집을 통한 사전예약과 마스크 착용, 적정 거리 유지 등 생활방역 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