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산림드론 감시단’ 봄철 산불예방 역할 톡톡산불 예방 및 산나물 무단채취 단속 드론 활용도 넓혀
산림드론 감시단 활동<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봄철 대형산불 특별대책 기간과 5월 연휴기간 동안 전국적으로 ‘산림드론 감시단’을 운영해 위반사례 적발 111명, 과태료 1155만 원을 부과하는 등 산불 발생을 사전 차단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산림드론 감시단은 전국 32개 감시단을 구성해 77개 시·군, 172개 읍·면·동에서 ▷불법 소각행위 ▷산림 내 취사·흡연행위 ▷입산통제구역 무단입산 행위 등을 감시·단속했다.

앞서, 산림청은 산림드론 감시단을 활성화하기 위해 3∼4월에 산림보호 분야를 담당하는 전국의 산림청 직원 83명에게 드론 활용 능력향상을 위한 현장 교육 및 기술지원을 했다.

또한, 지난 5월에는 산나물 등 불법 임산물 채취 등 산림피해를 근절하기 위해 ‘불법행위 산림드론 감시단’을 편성해 산림사범수사대와 합동 단속을 하는 등 산림 보호 분야 전반에 걸쳐 확대 운영하고 있다.

산림청 이현주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장은 “산림에서 드론을 활용하는 비중이 점차 확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 4차산업 혁명 기술인 웨어러블 로봇(wearable robot : 착용가능 로봇),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을 아우르는 ICT 산림 정책을 추진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산림을 구현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