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농진청, 키르기즈공화국 KOPIA 사업 MOU 체결KOPIA 키르기스스탄 센터 설치로 농업기술협력 강화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한국과 키르기즈공화국 간에 국제협력사업이 확대된다.

6월2일 농촌진흥청 제1회의실에서 김경규 농촌진흥청장과 주한 키르기스공화국 디나라 케멜로바 대사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농촌진흥청과 키르기스공화국 농업식품개발부가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KOPIA)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사진제공=농촌진흥청>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키르기즈공화국 농업식품개발부와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KOPIA)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6월2일 체결했다.

이날 농촌진흥청 본청에서 진행된 양해각서 체결식에는 김경규 농촌진흥청장과 주한 키르기즈공화국 디나라 케멜로바 대사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농촌진흥청은 2017년 키르기즈공화국 KOPIA 사업을 위한 현지 타당성 조사를 실시했고,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올해 하반기 KOPIA 키르기스스탄 센터를 개소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양해각서 체결로 한국과 키르기즈공화국 간 농업기술 상호협력을 강화하고, 농촌진흥청은 키르기즈공화국에 우리나라의 선진 농업기술을 전수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유기농 사업, 씨감자 생산체계 구축, 가축 인공수정 등 키르기즈공화국에서 필요로 하는 사업을 우선 추진한다.

한편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코로나19 상황임에도 키르기즈공화국 농업식품개발부 장관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성사됐다.

양국 간 이동이 제한된 상태에서 주한 키르기즈공화국 대사관을 통해 양해각서 서면 체결을 추진했고, 디나라 케멜로바 대사가 농촌진흥청을 방문해 양해각서 체결을 지원했다.

주한 키르기즈공화국 디나라 케멜로바 대사는 “KOPIA 사업을 통해 양 기관 간 농업기술협력을 확대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앞으로도 긴밀한 협력을 통해 키르기즈공화국의 농업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김경규 청장은 “수원국의 농업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맞춤형 개발협력 사업을 적극 발굴해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