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김보라 안성시장, 기후위기 비상선언 선포환경의 날 기념식 최소화, 유튜브 생중계
안성시 기후위기 비상선언 선포식 모습. (사진제공=안성시청)

[안성=환경일보] 이기환 기자=김보라 안성시장이 6월 5일, 국회 대회의실에서 전국 219개 지방자치단체가 처음으로 함께 한 ‘기후위기 비상선언 선포식’에 동영상 메시지를 통해 참여했다.

동영상은 김보라 안성시장이 시장실에서 북극곰과 남극펭귄 탈을 쓴 캐릭터와 ‘안성시는 기후위기 비상상황임을 선언한다!’고 선포하는 내용으로, 행사 말미 선언 퍼포먼스에서 70여개 시군구 지자체장의 선포 영상과 함께 공개되었다.

‘대한민국 기초지방정부 기후위기 비상선언’은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와 지속가능발전지방정부협의회, 기후위기대응 · 에너지전환지방정부협의회 등이 5일, ‘환경의 날’을 맞이해 국회 대회의실에서 기후변화에 대한 위기가 비상상황임을 인식하고 공동 대응을 위해 선포식을 가진 것으로, 219개 전국지자체가 함께 환경 선포식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날 행사에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과 국회의원, 시민 등 약 300여명이 참석했다.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2050년까지 탄소배출중립(넷-제로)에 도달하기 위해 각 지자체에 대한 정부의 행정적 지원과 제도적 기반 구축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같은 날, 안성시는 ‘환경의 날 기념식’을 참여 인원을 최소화해 시청 4층에서 갖고, 오후 2시부터 약 1시간 동안 안성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 했다.

기념식에는 김보라 안성시장과 신원주 안성시의회의장, 안성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강선환 상임회장, 안성시민연대, 안성천살리기시민모임, 천주교 안성지구 생태사도직공도체 ‘벗’, 안성햇빛발전협동조합단체장과 환경 공모전 수상자를 비롯해 약 40여명이 참석했다.

김보라 시장을 비롯한 8명의 단체장들은 219개 지방자치단체의 기후위기 비상선언과 함께 한다는 의미로 ‘안성시는 기후위기 비상상황임을 선언한다!’는 구호를 제창했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올해 처음 시도된 ‘산내들 푸른안성 온라인 환경 축제’ 시민공모전에는 모두 420여 명이 참여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오늘 대한민국 기초지방정부 기후위기 비상선언 선포식과 함께 안성시 환경의 날 기념식을 진행하게 되어 뜻깊다”며 “최근 코로나19로 사람이 멈추며, 항공기 중단으로 온실가스가 5% 감소하고, 브라질 해변 폐쇄로 멸종위기에 있던 거북이 종 97마리가 부화했다는 소식은 우리가 환경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를 잘 알려준다.”고 강조했다.

이기환 기자  gh331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 차장, 인천시 목재산업체 현장 애로사항 청취
[포토] 뉴노멀 시대의 지속가능한 국토‧환경 조성방안 세미나
[포토] 2020 공동하계 3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소비자공익네트워크 '갑 티슈 비닐 사용 줄이기 방안 간담회' 개최
[포토] 2020 공동하계 2차포럼 ‘스마트 통합 물관리’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