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도쿄 2020 조직위, 정상근무 개시

[환경일보] 도쿄 2020 조직위원회 대변인은 인사이드더게임즈(insidethegames)와의 인터뷰를 통해 지난 6월1일부터 도쿄 2020 조직위원회 직원들이 다시 조직위원회 사무실로 복귀했다고 전했다.

도쿄 2020 조직위원회는 2달 간의 재택근무 끝에 지난주 일본 아베 신조 총리가 COVID-19 대유행으로 인한 국가비상사태를 해제한 이후 조직위원회 직원들의 복귀를 허용했다고 밝혔다.

이에 도쿄 2020 조직위원회는 COVID-19 감염 위험을 줄이기 위해 본부 로비에는 열 감지 카메라와 손 세정제를 배치하고, 직원들은 정기적으로 손을 씻고 사회적 거리두기 규정을 준수하라는 지시를 받았다고 전했다.

한편, 2020 도쿄올림픽은 COVID-19로 인해 2021년 7월23일부터 8월8일까지로 개최가 연기됐으며, 패럴림픽은 8월24일부터 9월5일까지 개최될 예정이다.

<자료제공=국제스포츠전략위원회(ISF)>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때 아닌 9월의 벚꽃 눈길
[포토]산림청 차장, 충북 음성군 산사태 피해지 현장 점검
[포토] 한국환경정책학회 추계학술대회 개최
[포토] ‘꽃무릇’으로 물든 함양 천년의 숲
[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질병관리청 찾아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기후위기 비상대응’, 시의적절하게 입법해야[기고] ‘기후위기 비상대응’, 시의적절하게 입법해야
김종석 기상청장, WMO 화상회의 참석김종석 기상청장, WMO 화상회의 참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