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포토] 국산 나리 생육 조사 및 교배 현장
16일 전북 완주군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화훼온실에서 연구원들이 국산 나리 품종의 생육 상황을 조사하고 있다. <사진제공=농촌진흥청>
16일 전북 완주군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화훼온실에서 연구원이 국산 나리 품종 개발을 위한 교배(수정)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농촌진흥청>
활짝 핀 다양한 색상의 국산나리<사진제공=농촌진흥청>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6월 16일 전북 완주군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화훼온실에서 연구원들이 국산 나리 품종의 생육 상황을 조사하고 품종 개발을 위한 교배 작업을 진행했다.

흔히 백합으로 알려진 나리는 꽃이 크고 아름다워 꽃다발이나 부케 등의 주재료로 이용된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2회 아름다운 화장실 대상’ 시상식 개최
수원에서 첫 얼음 관측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