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보
전국 소음진동 정보를 한눈에국가소음정보시스템, 전국 소음진동 측정망 정보 지도검색 기능 도입

[환경일보] 환경부(장관 조명래)와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전국 ‘소음진동 측정망’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국가소음정보시스템 누리집(www.noiseinfo.or.kr)을 소음지도 방식으로 개편하고 6월25일부터 공개한다.

‘소음진동 측정망’은 전국에 총 2005개 지점이 있으며, 국가(환경부)에서 844개 지점을, 지자체에서 1161개 지점을 각각 관리하고 있다.

국가에서 관리하는 844개 지점 중 152개 지점은 집중측정지점으로 고성능 소음측정장비를 고정된 장소에 설치해 소음의 변화양상 등을 24시간 상시 측정한다.

김포국제공항 등 전국 14개 공항 주변 90개 지점을 비롯해 이태원, 압구정 등 번화하고 인구가 밀집해 상시측정의 필요성이 있는 지역에 62개 지점이 설치됐다.

국가소음정보시스템 메인화면 <자료제공=환경부>

소음진동 측정망에서 제공하는 정보는 ▷환경소음(자동차 등 각종 생활소음) ▷철도소음 ▷항공기 소음 ▷도로진동 등이며, 분기별 측정자료를 국가소음정보시스템 누리집에 공개한다.

기존에 총괄표로 된 문서형태로 제공하는 방식에서 지도상의 소음진동 측정망 지점별로 검색할 수 있도록 개선해 빠르고 편리하게 지역별 소음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소음정보의 표기방식도 소음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방식으로 변경된다.

측정지점을 일일이 클릭하지 않아도 소음배출정도를 한눈에 체감할 수 있도록 소음진동 측정망 지점표시 기호의 색상을 파란색부터 빨간색까지 6종의 색깔로 적용했다.

주거·상업·공업지역 등 용도지역에 따른 주·야간 소음기준 등을 근거로 일반적으로 느끼는 성가심의 정도를 고려해 색깔을 단계적으로 표기했다.

측정망 지점별 색깔표시를 통해 소음정도를 눈으로 비교할 수 있게 되면 지자체 등 소음 배출원 관리자의 업무 효율성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국가소음정보시스템 우리동네 소음정보 조회화면 <자료제공=환경부>

하미나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관은 “이번 국가소음정보시스템 누리집의 개편을 통해 소음·진동 정보의 활용이 활발해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음·진동을 비롯한 각종 생활환경 측정정보를 쉽게 찾아보고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원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산업기술원, 청렴 라이브 콘서트
[포토] 메밀꽃 필 무렵
[포토] 고택에서 열린 ‘전통혼례식’
[포토] 해바라기 활짝 핀 농촌 풍경
드림파크 야생화단지에 활짝 핀 해바라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