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대한인국민회’를 아시나요?서경덕 교수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 더 많은 관심 가져야”

대한인국민회, 해외 한민족 독립운동 주도
재외 한인들이 조직한 독립운동 단체

미국 LA에 위치한 대한인국민회에 기증한 한국어 및 영어 안내서 <사진제공=서경덕 교수 연구팀>

[환경일보] 해외 독립운동 유적지, 우리는 얼마나 알고 있을까.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국어 안내서를 꾸준히 기증해 온 배우 송혜교와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미국 LA ‘대한인국민회’에 한국어와 영어로 제작한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기증은 지난해부터 시작한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 안내서 리필 프로젝트’ 일환으로 올해는 중경임시정부청사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하게 된 것이다.

이번 안내서에는 대한인국민회가 만들어지게 된 배경 및 과정, 신한민보의 발간, 독립군 양성, 독립자금 모금 등에 관한 다양한 독립운동 활동에 관해 사진과 함께 상세히 설명하고 있다.

또한 현장에서 안내서를 직접 확인하지 못하는 네티즌을 위해 ‘해외에서 만난 우리 역사 이야기’ 홈페이지에 원본 파일을 올려 누구나 다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서 교수는 “올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해외에 남아 있는 독립운동 유적지들의 상황이 썩 좋은 편은 아니다. 이럴수록 우리가 더 많은 관심을 가져야 할 때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9년간 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교수는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 22곳에 한국어 안내서, 한글 간판, 독립운동가 부조작품 등을 꾸준히 기증해 왔다.

이창우 기자  tomwait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더불어민주당 자원순환특별위원회 토론회 열려
[포토] 수자원위성 활용 전문가 포럼 개최
[포토] 함양읍 한들 들녘 참새떼
[포토] 순창 수해복구 현장
[포토] 집중호우로 인한 옥수수밭 피해 복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