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보도자료
농진청장, 강원‧경북지역 영농현장 방문스마트팜‧드론 활용한 농업 현장 방문…울진 농기계임대사업장 점검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작목별 빅데이터를 활용해 생산성 향상모델을 정립‧보급하고, 드론의 농업적 활용 확대를 위한 농업 연구‧개발을 강화하고 있다.

농촌진흥청장은 7월28일 강원 평창에 위치한 파프리카 농장을 찾아 여름 고온기에도 생산성을 높일 수 있도록 조성된 스마트팜 시설을 살펴봤다.

이 자리에서 파프리카 여름철 재배를 위해 개발한 적정 환경설정 모델에 대한 설명을 듣고, 이어 강원도농업기술원이 추진 중인 ‘스마트팜 빅데이터 인프라(기반시설) 구축 현황’을 청취했다.

김 청장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환경‧생육‧생산량 간의 연관성을 분석하여 생산성 향상 모델 구축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여름재배 파프리카 적정 환경설정 모델 현장 발표회<사진제공=농촌진흥청>

스마트팜 방문을 마친 뒤 LED와 양액으로 고추냉이를 재배하는 청년농업인을 만나 격려하고, 청년농의 안정적인 영농정착을 위한 지원 방안 등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또한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으로 선정된 유기농 허브 치유농장을 찾아 휴가철 관광객을 위한 위생‧안전관리에 만전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은 농촌진흥청이 고객 간 교차 최소화, 소모임 체험 프로그램 운영, 응급처치교육 이수, 배상책임보험 가입, 식사 시 개인접시 제공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위생수칙을 기준으로 선정한 농가맛집, 종가맛집, 농촌체험교육농장, 전통테마‧농촌체험휴양마을 등 총 219개소다.

7월29일에는 강릉 안반덕(안반데기)에서 열리는 고랭지 채소 작황 분석을 위한 드론 촬영 시연을 참관하고, 농가 현지포장에서 고랭지 채소 생육현황을 점검한다.

이어 경북 울진군농업기술센터로 이동해 농기계임대사업에 대한 그간 추진실적을 보고 받고, 농업기계 분야 사고예방과 전문인력 육성을 위한 협력방안 등을 논의한다.

울진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달 26일 농촌진흥청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와 업무협약을 맺고 농업기계 관련 교육지원과 정보교류 등 협력과제를 수행 중이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수원에서 첫 얼음 관측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포토] 코로나&백혈병 백신개발 후원 '지구힐링 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