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보도자료
고리원전본부 부산청소년회복센터에 후원금 전달부산가정법원과 보호청소년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는 부산가정법원과의 협약을 통해 청소년회복센터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하였다. 30일 오후 부산법원종합청사에서 이신선 고리원자력본부장(사진 오른쪽에서 여섯 번째)이 행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고리원전본부>

[기장=환경일보] 손준혁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는 7월 30일 부산법원종합청사 중 회의실에서 이일주 부산가정법원장, 옥연호 부산 푸른열매 청소년 회복 센터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보호소년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지고 1,500만원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고리원자력 본부는 정부지원금 미 수혜 청소년 회복 센터 3개소에 1,500만원의 후원금을 지원한다. 고리원자력 본부의 지원금은 부산가정법원에서 소년법상 보호처분을 받은 보호소년들의 건전한 육성과 사회복귀를 돕고 청소년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는 부산가정법원과의 협약을 통해 청소년회복센터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하였다. 30일 오후 부산법원종합청사에서 이신선 고리원자력본부장(사진 왼쪽에서 두번째)이 행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고리원전본부>

청소년회복 센터는 보호처분을 받은 보호소년들을 부산가정법원으로부터 위탁받아 보호·양육하는 대안가정으로, 현재 부산에는 8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후원금은 고리원자력 본부 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금한 민들레 홀씨 기금을 활용하여 진행되어 그 의미를 더했다. 고리원자력 본부는 2018년부터 현 3년째 꾸준히 지원사업을 계속진행하고 있다.


이신선 고리원자력 본부장은 “부산가정법원이 추진하고 있는 보호소년 지원사업의 취지에 공감하여 지속적인 동참을 결정하였다”며 “이러한 지원이 보호소년의 재 비행 예방과 건전한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손준혁 기자  gijang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더불어민주당 자원순환특별위원회 토론회 열려
[포토] 수자원위성 활용 전문가 포럼 개최
[포토] 함양읍 한들 들녘 참새떼
[포토] 순창 수해복구 현장
[포토] 집중호우로 인한 옥수수밭 피해 복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