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보도자료
‘산림휴양ㆍ복지활동조사’ 국가승인통계로 지정산림청, 만 15세 이상 국민 대상 7월부터 본격 조사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산림청(청장 박종호) ‘산림휴양ㆍ복지활동조사’가 공신력과 신뢰성 확보를 위해 통계청으로부터 7월 21일 자로 국가승인통계 지정(제136037호)을 받았다.

산림휴양ㆍ복지활동은 산림(숲, 산, 공원, 도시숲 등) 또는 산림 안에 설치된 시설에서 행해지는 휴식, 취미, 문화, 예술, 창작, 체육(운동·레포츠), 사회참여 등의 모든 활동을 의미한다.

산림청은 양질의 산림복지서비스 기반 마련 및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국립산림과학원, 한국산림복지진흥원과 함께 2018년부터 지표ㆍ기준 등을 개발하고 실태조사를 추진해 왔다.

이번에 국가승인통계로 지정된 ‘산림휴양ㆍ복지활동조사’는 여러 통계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조사지표ㆍ기준을 고도화하여 일상형(4시간 미만), 당일형(4시간 이상), 숙박형(1박 2일 이상)별 활동 경험ㆍ지역ㆍ주기(시기)ㆍ 목적ㆍ만족도 및 의향 등 47개 항목으로 구성돼 있다.

산림청에서는 ‘2020년 산림휴양ㆍ복지활동조사’를 7월 29일부터 8월 28일까지 한 달간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 위탁하여 만 15세 이상 국민 1만 명을 대상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매년 조사 결과는 시계열적으로 비교ㆍ분석하여 공표할 계획이다.

산림청 김용관 산림복지국장은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의 산림휴양ㆍ복지 활동 수요는 앞으로도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수요자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을 확대하기 위해서 실질적인 산림휴양ㆍ복지정책 수립에 필요한 다양한 통계 생산과 질적 향상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