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보도자료
권선구보건소, 화홍병원과 치매조기검진사업 협력‘치매 조기검진사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수원=환경일보] 정재형 기자 = 수원시 권선구보건소와 의료법인 명인의료재단 화홍병원은 4일 권선구 화홍병원에서 ‘치매 조기검진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시민들의 치매 조기 검진에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권선구보건소는 치매선별검사 결과, ‘인지저하자’나 치매 의심증상이 뚜렷해 진단검사·감별검사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시민을 화홍병원에 의뢰한다. 진단·감별검사 항목은 치매 정책 사업안내서 기준을 따른다.

화홍병원은 권선구보건소가 요청하면 주 1회 이상 치매진단검사를 수행할 협력 의사를 권선구 치매안심센터로 파견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우태옥 권선구보건소장, 전덕규 명인의료재단 화홍병원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앞줄 왼쪽부터) 전덕규 명인의료재단 화홍병원 이사장, 우태옥 권선구보건소장, 최선종 화홍병원장, 이종욱 권선구보건소 보건행정과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

우태옥 권선구보건소장은 “화홍병원과 협약으로 지역사회 어르신들이 좀 더 편리하게 치매 조기 검진을 할 수 있을 것”이라며 “치매 어르신·고위험군 어르신을 조기에 발견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해 치매 환자와 그들의 가족 삶의 질을 높이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재형 기자  jjh112233@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꽃무릇’으로 물든 함양 천년의 숲
[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질병관리청 찾아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